Available in: English | Français | 日本語 | 한국어 | Português | Español |

세계 선교의 가속화를 위한 우리의 헌신을 표현하기 위해, 로잔운동의 총재이자 CEO인 마이클 오는 2024년 9월에 제4차 국제로잔대회를 한국에서 개최하기로 오늘 발표했다. 이 발표는 인천 온누리교회에서 아시아 지역 리더들과의 모임 이후에 나온 것이다.

역사적으로 글로벌 선교를 위한 대회를 주최하고 신뢰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해온 로잔 운동은 제4차 로잔 대회에 지구상의 모든 국가에서 수천 명의 핵심 글로벌 선교에 영향력이 있는 사람들을 모을 예정이다. 이 중에는 다양한 상황에서 하나님의 사명을 다하고 있는 그리스도의 몸에 속한 온 남녀가 포함된다. 경청하고 소집하는 과정을 통해 하나님 나라를 위한 협력적 행동에 교회를 초청한다.

2024년 서울대회는 빌리 그래함 목사가 1974년에 스위스 로잔에서 150개국 2700명의 리더들과 시작한 로잔 운동의 50주년을 기념한다. 74년 이후로 로잔 운동은 1989년에 마닐라와 2010년에 케이프 타운에서 두번의 대회를 개최하였다.

우리는 2024년이 한국과 일본, 그리고 더 나아가 아시아 교회가 아시아 전역의 지도자들과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맺으며 서울에서 제4차 로잔 대회를 개최하며 기독교 역사에서 중추적인 순간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 주최 위원회는 한국 로잔의 대표이자 서울 온누리교회 담임목사인 이재훈 목사와 글로벌 로잔 운동의 마이클 오 CEO가 공동 위원장으로 섬긴다.

우리가 모든 사람에게 복음을 전하고, 모든 민족과 나라에서 제자 삼는 교회를 세우며, 모든 교회와 사회 영역에서 그리스도를 닮은 리더와, 사회 모든 영역에 하나님 나라의 영향이 나타나는 비전을 성취해 나아가며, 전세계 교회는 증인으로서 역할과 연합을 모두 고려해야 하는 중대한 시점에 와 있다.

2024년 서울 대회는 우리를 세계 선교 가운데 함께 하도록 초청하시는 사랑과 용서와 은혜의 하나님과 복음의 축제가 될 것이다. 마이클 오는 결론에, ‘우리는 이 세대에 세상을 살아가며 사랑하도록 부르심을 받았고, 거기에 단지 충실하길 원한다’고 했다.

2024년 서울 대회로 인해 앞으로 여러 세대가 아름답게 달라진 세상을 보게 되기를 기도한다.

질문은 다음 주소로 보내면 된다. [email protected]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